'스마트 K-도서관 사업' 문체부 "공공도서관, 지능형 문화시설로 변모"

내 캐시 : 0 캐시

총 결제 캐시 : 0 캐시

사용후 캐시 : 0 캐시

기사
도서관
'스마트 K-도서관 사업' 문체부 "공공도서관, 지능형 문화시설로 변모"
  • 입력2021-02-26 09:56:01




문화체육관광부는 전국 공공도서관에서 국민 누구나 자신의 이야기를 미디어 콘텐츠로 제작, 체험할 수 있도록 ‘스마트 케이(K)-도서관 사업’을 추진한다.


올해 처음 시행되는 ‘스마트 케이(K)-도서관 사업’은 전국 공공도서관 안에 자신만의 이야기를 대중매체 콘텐츠로 제작 체험할 수 있는 부대시설과 관련 장비를 활용할 수 있는 창작공간을 만드는 사업이다.


도서관은 이 사업을 통해 지역 주민에게 지식정보를 전달하고 문화적 삶을 즐기는 일상 공간에서 더 나아가 미디어 콘텐츠 창작활동 등 문화서비스 플랫폼 기능을 하는 공간으로서 이용자들에게 더욱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문체부는 이번 사업에 참여할 공공도서관 90개소를 공모하기 위해 지자체와 교육청 도서관 업무 관련 부서에 지원 규모와 조건 등을 안내했다. 공모 신청서는 내달 31일까지 접수한다. 선정된 공공도서관에는 창작공간 조성과 관련 장비구축에 대한 예산을 지원한다.


문체부 관계자는 “디지털 시대 전환기를 맞이해 앞으로 공공도서관이 온라인교육·근무·여가 등의 비대면 소통 환경에서 누구나 자유롭게 미디어 콘텐츠를 제작·체험할 수 있는 지능형 문화시설로 나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전국 공공도서관의 많은 참여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책 전문 뉴스, 북뉴스   
관련 분야 기사




보도자료 기사제보 안내 투고 안내 SNS/블로그 시민기자단 객원기자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