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에서도 온라인 문화예술 교육…문체부 "콘텐츠 지속적 개발·보급"

내 캐시 : 0 캐시

총 결제 캐시 : 0 캐시

사용후 캐시 : 0 캐시

기사
교육
학교에서도 온라인 문화예술 교육…문체부 "콘텐츠 지속적 개발·보급"
  • 입력2021-02-26 11:55:51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과 함께 학교 수업에서 활용할 수 있는 문화예술교육 온라인 콘텐츠를 개발했다.


전국 교사와 학생 등 누구나 26일부터 이(e)학습터에서 개발된 콘텐츠를 확인할 수 있다. 오는 3월 중순부터는 ‘EBS 온라인 클래스’에서도 해당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


그동안 문화예술교육 분야에 대한 온라인 콘텐츠가 상대적으로 부족해 비대면 수업을 준비하는 교사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문체부는 지난해 4월부터 교육부와 협의해 학교 문화예술교육 온라인 콘텐츠 개발을 추진했다. 


특히 개발에 앞서 교육청 장학사, 교사, 예술 강사, 시스템 관계자 등으로 ‘학교 문화예술교육 원격수업 자문단(10명)’을 구성해 콘텐츠 기획부터 시스템 탑재 단계까지 의견을 청취하고 반영했다.


이번에 개발한 온라인 콘텐츠는 초․중등 교육과정에 활용할 수 있는 교과연계 3종과 주제별 5종 등 총 8종이다. 


교과연계 3종은 학교의 대표 예술 교과인 음악(국악), 미술, 체육(무용)의 내용으로 종별 18차시 내외로 이루어져 있다.


주제별 5종은 범교과 항목 중 매체 이해력, 인권, 진로, 경제, 다양성을 주제로 미술, 연극 등 예술 분야의 특성을 결합한 콘텐츠로 구성했다. 종별 콘텐츠(8차시)는 주제에 대한 기본 이론을 예술로 설명하고 창작할 수 있는 내용을 담아 창의적 체험활동, 예술 이외 교과에서도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모든 콘텐츠는 개당 5~10분 분량의 동영상 형식으로 교사가 수업 구성 시 필요한 차시만 발췌해 이용할 수 있도록 독립적으로 제작됐다. 이번 온라인 콘텐츠는 대면 수업에서도 자료 화면 등으로 활용할 수 있다.


아울러 교사들이 온라인 콘텐츠의 내용을 빠르게 파악하고 적극적으로 수업에 활용할 수 있도록 콘텐츠별 활용안내문도 제공한다. 학생들의 활발한 참여를 유도하기 위한 학생용 활동지도 일부 차시와 함께 구성해 제공한다.


문체부 관계자는 “학교 현장에서 이번에 제공하는 콘텐츠를 폭넓게 활용해 아이들이 양질의 문화예술교육을 받을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교육부, 교육진흥원과 협력해 학교문화예술교육 온라인 콘텐츠를 계속 개발하고 보급하겠다”라고 밝혔다.

□책 전문 뉴스, 북뉴스   

디지털 리터러시
-디지털 기기를 활용한 정보 취득 능력, 디지털 문해력을 뜻함
-디지털 정보를 인코팅, 디코팅하는 문화적 행위
-작문, 팟캐스팅, 리믹싱, 비디오, 디자인을 포함하는 개념
< 작성자 : 박진태 >
관련 분야 기사




보도자료 기사제보 안내 투고 안내 SNS/블로그 시민기자단 객원기자단